공부 잘하는 법, 연구 잘하는 법, 자신을 발전시키는 법

잡기장 2015.06.23 07:52

메르스의 여파로 집에서 놀다가 몇자 적어봅니다.


공부 잘하는 법, 연구 잘하는 법, 자신을 발전시키는 법.. 사실 제목을 거창하게 쓰긴 했는데요,


너무 뻔하긴 하지만 그 핵심은 '생각하는 것', '시간을 갖는 것', 그리고 '자신이 주도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시험공부를 하는데 있어서 가장 잘 알려진 대표적인 방법으로 '벼락치기'라는게 있습니다 ^^. 아마도 누구나 한 두 번쯤은 벼락치기라는걸 해 봤을 텐데요, 그 핵심은 2가지 입니다. 하나는 '시험 점수를 높이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다'이고 다른 하나는 '끝나고 나면 별로 남는게 없다' 입니다.


사실 우리나라 교육시스템, 연구시스템, 업무시스템도 '벼락치기'와 크게 다를 바 없긴 합니다. ^^


그런데, 벼락치기 공부를 하면서 누구나 공통적으로 하는 생각이 하나 있습니다. 그건 '내가 이번 시험만 끝나면 시간을 갖고 천천히, 정말 제대로 공부를 해 봐야지' 입니다.


하지만 그런 일이 실제로 일어나긴 쉽지 않은데요, 그건 시험 끝나면 일단 조금 놀기도 해야하고.. 또 이제 정말 맘잡고 제대로 해 볼려고 하면 또 다른 시험이 바로 코앞에 다가오기 일쑤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다 보니 원리, 기본개념 그런건 일단 재껴두고 문제 풀이법이라도 한두개 더 외우는게 낫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직장인들도 상황이 크게 다르진 않습니다. 당장 눈앞에 떨어진 불을 끄기도 힘든데 무슨 차분이 앉아서 이론서나 뒤적이고 곱씹어볼 여유 같은게 있을리 없습니다. 그러다 보니 뭔가 원리를 알고 수식을 풀어서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아니라 일단 막고 품는 식으로 이 값도 대입해 보고 저 값도 대입해 보고 하다가 우연히 문제가 해결되면 그걸로 환호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사실 이러한 문제는 구조적인 측면이 많기 때문에 이를 손쉽게 해결할 수 있는 멋진 방법은 잘 없을 것입니다. 하지만 문제를 정확히 이해하면 이로부터 해결책을 같이 찾아보고 궁리할 수 있는 좋은 출발점은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예전에 누군가 어떻게 하면 공부를 잘 할수 있냐고 묻길래, '진짜 공부를 하면 됩니다'라고 했더니 얼굴에 황당하다는 기색이 역력합니다 ^^


초등학교 1학년 8살부터 고등학교 3학년 19살까지 그렇게 오랜 시간, 다시 없을 시간에 진짜 공부가 아닌 시험을 위한 공부를 하고 있는 것은 참 서글픈 일입니다.


다시 처음으로 돌아가서, 제가 생각하는 공부 잘하는 법, 연구 잘하는 법, 자신을 발전시키는 법은 '시간을 갖는 것', '생각하는 것', '자신이 주도하는 것' 입니다.


그런데 어떻게...?


해답은 자신이 찾아야 하겠지만 몇 가지 생각나는 것들을 적어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급한 일보다는 중요한 것을 먼저 한다.


'아침에 일어나서 맑은 정신일 때 일단 급한 일들부터 다 처리해 놓고 남는 시간에 여유를 가지고 내가 하고 싶은 일을 해야겠다'고 생각하면 결과적으로 인생에 별 도움이 되질 않습니다. 자신에게 정말 의미있고 중요한 일을 먼저 하고 급한 일들은 남는 짜투리 시간에 해야 합니다. 급한 일들은 아무리 뒤로 미뤄놔도 어떻게든 해결되게 되어 있습니다.


어려움을 느낄 때는 목표를 낮춘다.


학생들 중 수포자(수학 포기자)가 참 많습니다. 그건 우리가 굳이 중학과정, 고교과정에서 배울 필요가 없는 내용까지 과도하게 배우면서 시간이 충분히 주어지면 잘 따라올 수 있는 학생들까지 수포자의 길로 인도하고 있는 측면이 크다고 생각합니다. 사람에겐 누구나 개인차가 있습니다. 자신에게 맞지 않는 진도와 내용을 따라가면서 무력감과 패배감을 느끼기보다는 차라리 그 시간에 자신에게 맞는, 그리고 스스로 할 수 있는 것을 하는게 좋다고 생각합니다. 내용은 단순할수록, 분량은 짧을수록 좋습니다. 자신이 고등학생이고 소위 말하는 수포자라면 중학교 교과서, 혹은 초등학교 교과서를 보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단, 볼 내용은 최소화 시키되 충분한 시간을 갖고 개인과외도, 학원과외도 아니고 스스로 힘으로 보십시요. 심화문제 같은건 볼 필요도 없으며 기본 개념 위주로 교과서에 있는 기본문제 몇개 정도를 스스로 힘으로 해결해 보는 정도면 충분합니다.


시키는대로 살지 않는다.


이 말이 학생들에게까지 적용될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 그때 그때 하란 것만 열심히 하다보면 하루 하루는 잘 갑니다만 나중에 인생이 허무하네 남는게 없네 하는 말들이 나오게 됩니다. 자신에게 중요한 일을 하십시요.


by 다크 프로그래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잡기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Stop Trying to Create a Killer Resume  (20) 2015.06.24
공부 잘하는 법, 연구 잘하는 법, 자신을 발전시키는 법  (42) 2015.06.23
맛있는 배  (9) 2014.09.06
투표  (2) 2014.05.30
  • 이전 댓글 더보기
  • 항상감사드립니다. 2015.06.23 17:1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항상 좋은글. 좋은정보 감사드립니다.^^ 한번쯤 감사의 글을 남기고 싶었는데, 이제야 남기네요!

    덕분에 많은 정보, 많은 지식 얻었고, 배웠습니다.

    저는 현재 많은 사람들이 하지 않는 분야에서 공부중인데, 다크프로그래머님처렁, 처음 시작하는 분들에게 도움이되는 정보를 공유하려고 생각 중입니다.

    항상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 BlogIcon 다크pgmr 2015.06.23 18:04 신고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어떤 분야일지 기대됩니다. 좋은 결과 있으시길 바랍니다 ^^

  • Floatinblue 2015.06.24 21:1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석사과정 학생입니다. 첫 Summer break를 맞이하여 고민이 많은 와중에
    평소 많이 읽고 배우던 다크프로그래머님 블로그에서 정말 좋은 글 읽고 갑니다.
    많이 생각해보고 더 힘을 얻게 됩니다.
    매번 정말 주옥같은 정보와 필요할 때 도움이 되는 글 감사드립니다!

    • BlogIcon 다크pgmr 2015.06.25 09:05 신고 수정/삭제

      글을 쓰면서 힘들어하는 학생들에게 조금은 위로가 되지 않을까 했었는데, 도움이 되었다니 다행입니다 ^^

  • BlogIcon 전자공학도 2015.06.26 09:11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좋은글 감사합니다... 마지막에 시키는대로 하면 허무하다는 말이 너무 공감이 됩니다 ㅎㅎ

    • BlogIcon 다크pgmr 2015.06.26 09:27 신고 수정/삭제

      네 ^^ 자기가 하고 싶은 일을 하다보면 인생이 다이나믹해지고 많은 변화가 찾아옵니다.

  • 지나가는J 2015.06.26 18:16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좋은 글이네요
    요즘 매너리즘에 쩔어서 초심을 잃고 방황하고
    공부도 안되고 욕심은 많고 하지는 못해서 그러고 있는중에 좋은글 읽었습니다.^^

    • BlogIcon 다크pgmr 2015.06.29 09:15 신고 수정/삭제

      네, 감사합니다. 하나씩 해결하는 수밖엔 없지 않나 싶습니다. ^^

  • 대학원생 2015.06.30 17:3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좋은 글 감사합니다. 의미가 많이 담겨 있는 글이네요.
    '생각하는 것', '시간을 갖는 것', 그리고 '자신이 주도하는 것'.

    대학원생으로써 깊이 생각하게 끔 도와주는 방법입니다.
    사실 학부생 때까지만 해도 '생각을 많이한다' 라는 것이 얼마나 대단한 것인지 몰랐는데
    그것을 이십대 중후반에 느끼고 있습니다.

    다크 프로그래머님도 석사과정에서 이러한 점을 많이 느끼셨었는지 궁금하네요.

    • BlogIcon 다크pgmr 2015.07.01 10:42 신고 수정/삭제

      오래전 일이라 잘 기억은 나지 않습니다만 그 때는 딱히 목표점이 없었기 때문에 그때 그때 하고 싶은 것 하면서 지냈던 것 같습니다. 가끔 공부할 땐 공부에 빠져서 지내기도 했지만 또 대부분의 많은 시간을 컴퓨터 게임과 무협지에 푹 빠져서 지냈습니다. 어쨌든 제 삶의 책임은 온전히 제가 지는 것이고 또 무엇이 되었든 제가 하고 싶은 것을 했기에 딱히 후회는 없습니다. ^^

  • BlogIcon jin 2015.07.09 19:4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마음에 와닿는 글입니다. 감사합니다~

  • 머떨이 2015.07.20 22:2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종종 글을 읽었는데 '진짜 공부'라는 말을 쓰는 분이 또 계시네요.
    개인적으로 진짜 공부를 하기 위해서 기초 개념을 다시 공부를 하는데 시험치기 습관이 워낙 오래 몸에 길들여져서...^^

    초등학교 분수조차 다시 공부하자니 부끄럽지만
    나이가 들어서 공부를 할 때 그리고 진짜 실무에 쓰일 공부를 할때
    뭐랄까 보이지 않던 관점이 보일때 그 느낌이란 참... 오묘하다는.

    분수도 모르면서 개발을 하자니 >.< 에잇..먹고 살려니 그렇게 되네요.
    틈틈히 모르는 지식은 여쭈어 볼께요.

  • 곰돌이만세^^ 2015.07.28 13:5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지나가다 들렀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 BlogIcon 다크pgmr 2015.07.28 20:51 신고 수정/삭제

      ㅎㅎ 잘 지내시죠? 가끔씩 댓글을 남겨주시니 반갑습니다 ^^

  • 서덕찬 2015.07.29 10:1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출근해서 일하기전에 블로그 와봤다가. 또 좋은 글 읽고 갑니다. 오늘 일은 말씀하신 것처럼 해봐야 할텐데.ㅎㅎ 좋은 하루 되세요.

    • BlogIcon 다크pgmr 2015.07.29 23:04 신고 수정/삭제

      네 감사합니다. 생각하신대로 좋은 하루가 되셨는지 모르겠네요 ^^

  • 알사탕 2015.08.10 00:0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어쩌다가 이 글을 보게 되었습니다; 이 글을 읽기 전에 '남이 시키는대로 살지 말자'라고 생각하고 실천하려고 노력중이었습니다. 수강신청도 저만 '성적을 잘 받기 위한 수강신청'이 아니라 '제가 정말로 원하는 과목을 신청'하는 방향으로 가고 있습니다. 또한, 저는 제가 원하는 것을 빨리 찾게 되어서 그 쪽으로 제 시간을 어느정도 많이 할애하여 사용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 때문에 당장 닥쳐오는 결과들이 좋지 않아 낙심할 때가 많습니다. 이럴때는 어떻게 마음가짐을 잡아야 하는지 궁금합니다.

    • BlogIcon 다크pgmr 2015.08.10 07:38 신고 수정/삭제

      어려운 문제네요. 분명 동전의 양면처럼 얻는 것도 있고 잃는 것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쉬운 과목 위주로 이수하면 좀더 쉽게 좋은 학점을 딸 수 있겠지만 또 잃는 것도 있겠지요. http://darkpgmr.tistory.com/151 글도 한번 읽어보시면 참고가 될 것 같습니다.

  • 이닷티 2015.08.14 12:4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좋은 조언이네요.
    안 그래도 요즘 게임 개발 공부하면서 다이렉트X에서 제대로 못 따라가서 박탈감 심하게 느끼고 있었는데 추스리는데 많은 도움이 됐습니다.

  • 2015.09.01 20:41 ADDR 수정/삭제 답글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다크pgmr 2015.09.02 15:59 신고 수정/삭제

      감사합니다(수정하였습니다). 알고는 있었는데 막상 글을 쓸 때는 종종 틀립니다 ^^;

  • 2015.09.04 21:44 ADDR 수정/삭제 답글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다크pgmr 2015.09.06 21:59 신고 수정/삭제

      힘이 되셨다니 다행입니다. 파이팅입니다!

  • 고통 2015.09.19 05:20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안녕하세요, 작년에 컴퓨터비전 관련된 스타트업에서 일하면서 다크프로그래머님의 글에서 많은 도움을 얻고 배웠습니다. 이번에 처음으로 글을 남기게 되네요. 지금은 회사를 그만두고, 유학생활을 막 시작했습니다. 기계학습과 데이터마이닝 분야 공부를 시작하게 되었는데, 이번에는 진짜 공부를 해보려고 다짐하고 공부를 시작했습니다. 공부할 때 도움이 될만한 글을 참고하고자 오랫만에 들어왔는데 특히 수학에 관한 글에서 많은 도움을 얻어 가네요. 앞으로도 자주 들릴게요 감사합니다! 다가오는 추석도 잘 보내세요^^

    • BlogIcon 다크pgmr 2015.09.19 16:56 신고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그리고 좋은 결실 맺으시길 바랍니다 ^^

  • nostress 2015.10.08 18:5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실례되지 않는다면 블로그에 링크 담아가겠습니다.
    두고 두고 봐야할 글인 것 같습니다.

  • 둘리호 2015.10.28 11:38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정말 감사합니다. 저한테 필요한 말들이네요.

  • BlogIcon 듀플 2015.12.02 01:3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우연히 왔다가 좋은 글 보고 갑니다. 다크님 덕분에 돌아보는 계기가 되었네요 감사드립니다!

  • BlogIcon 꾸준희 2016.04.12 23:45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영상처리 공부하고있는 학부연계생입니다.. 항상 블로그 잘보고있습니다!
    진짜 공부를 하라는 말이 와닿는 요즘이네요. 좋은글 감사해요!

  • 제로미 2017.01.19 18:24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저도 영상관련 학부생 입니다. 많은 도움이 되어 감사합니다.

  • onusarang 2017.04.11 14:3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마지막 문단이 정말 와 닿네요.
    예전에 '끌리는 사람은 1%가 다르다'는 책에서 비슷한 내용을 본 뒤로 항상 염두해두는 생각인데 참 쉽지가 않네요.